디스플레이 뉴스
HOME - 알림·정보 - 디스플레이 뉴스

게시물 보기
[08월 01일] 오늘의 디스플레이 주요 뉴스
등록일 2022-08-02 조회수 17

 

..

공지사항

2022-08-01  

디스플레이산업 재직자 AI 역량강화 교육 8 교육생 모집(선착순마감/국비지원)

 

오늘의 주요뉴스

[서울경제] LG 나노셀·삼성 QLED, 美 컨슈머리포트 ‘가성비 TV’ 선정

[조선비즈] 연평균 70% 성장 AR·MR 글라스 잡아라… 삼성D·LGD, 마이크로 OLED 키운다

[전자신문] KAIST, 1600PPI 초고해상도 VR·AR 디스플레이 기술 개발

[한국경제] LG전자, 기록적 매출에도…TV 사업 189억 적자 "비상"

[조선비즈] LG전자, OLED 프리미엄·고객 경험 차별화· 플랫폼 강화에 집중”

[이데일리] "2Q TV 재고, 정상범위…하반기에 재고 건전성 유지할 것"

[전자신문] LG전자, 더콘란샵에서 올레드 TV 포제 라이프스타일 전시회

[뉴스1] 삼성 LG, MZ세대 겨냥 "자유자재 스크린" 전쟁…"기존에 없던 디자인"

[조선비즈]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출하량, 전년比 9%↓”

[한국경제] "삼성,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위축 속 유일한 성장…1"

[머니투데이] 애플, 기대보다 좋은 실적…"아이폰 교체자, 기록적으로 늘었다"

[한국경제] 삼성도 깜짝 놀랐다…독기 품은 중국의 "폴더블 역습"

[디지털데일리] 샤오미, "갤럭시Z플립4·폴드4" 물타기…폴더블폰 ‘믹스폴드’ 8월 출시

[중앙일보] 대만 유사시 대비한다…반도체로 뭉친 美·日

[fpdisplay] BOE, 칭다오 생산기지 주공장 상량 완료

 

[서울경제] LG 나노셀·삼성 QLED, 컨슈머리포트 ‘가성비 TV 선정 [강해령 기자]

LG 나노셀 TV와 삼성 QLED TV가 미국의 유력 소비자 매체가 뽑은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의 비율) 좋은 TV로 선정됐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컨슈머리포트는 최근 ‘HDR(High Dynamic Range) 성능이 뛰어난 가성비 TV’에 LG 나노셀 TV와 삼성 QLED TV를 선정했다.

------------------------------------------------------------------------------------------------

[조선비즈] 연평균 70% 성장 AR·MR 글라스 잡아라… 삼성D·LGD, 마이크로 OLED 키운다 [윤진우 기자]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가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글라스용 디스플레이로 떠오르는 마이크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를 미래 먹거리로 육성한다. 마이크로 OLED는 기존 유리 기판 대신 반도체 재료인 실리콘 웨이퍼에 OLED 소자를 증착하는 기술이다. 실리콘을 기판으로 사용한다는 이유로 OLEDoS(OLED on Silicon·올레도스)라는 이름도 갖고 있으며, 일본 소니와 중국 BOE 등이 마이크로 OLED를 소량 생산하고 있다.

------------------------------------------------------------------------------------------------

[전자신문] KAIST, 1600PPI 초고해상도 VR·AR 디스플레이 기술 개발 [김영준 기자]

한국과학기술원(KAIST·총장 이광형)은 전기 및 전자공학부 김상현 교수 연구팀이 모놀리식 3차원 집적의 장점을 활용한 1600PPI 상응 마이크로LED 디스플레이를 구현하는 데 성공했다고 29일 밝혔다. 1600 PPI는 초고해상도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디스플레이에 적용 가능한 해상도로 2020년 출시된 오큘러스(현 메타)의 메타 퀘스트2(442 PPI) 3.6배에 해당하는 디스플레이 해상도다.

------------------------------------------------------------------------------------------------

[한국경제] LG전자, 기록적 매출에도…TV 사업 189 적자 "비상" [정지은 기자]

LG전자가 한때 ‘캐시카우’였던 TV 사업에서 100억원이 넘는 영업손실을 봤다. LG전자 TV 사업이 영업손실을 본 것은 2015 2분기(827억원 손실) 이후 28분기 만이다. 회사 전체로는 역대 2분기를 통틀어 최대 매출을 기록했지만, 못내 아쉽다는 평가가 나온다. LG전자는 하반기 수익성 강화에 초점을 맞춰 체질 개선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

[조선비즈] LG전자, “OLED 프리미엄·고객 경험 차별화· 플랫폼 강화에 집중” [이소연 기자]

LG전자는 29 2022 2분기 실적 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라인업을 강화하고, 다변화된 고객 경험을 차별화하고, 하드웨어 대신 플랫폼 사업을 강호하면서 질적 성장을 추진하겠다”라고 했다. 이어 “OLED 시장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며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지위를 확대할 것이다”라며 “또 스탠바이미처럼 초개인화 시대에 대응하는 혁신적인 폼팩터로 LG TV에 대한 팬덤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라고 했다.

------------------------------------------------------------------------------------------------

[이데일리] "2Q TV 재고, 정상범위…하반기에 재고 건전성 유지할 것" [최영지 기자]

TV 수요 부진 및 유통재고가 심각한 것은 사실이다. 특히 북미, 유럽 등 선진시장 중심으로 수요가 급감해 당사의 유통재고가 증가했고 올해 2분기에 TV 출하량 조정을 통해 민감하게 대응해 유통재고가 정상범위 안에 들어왔다고 본다. 하반기에는 글로벌 인플레이션 심화에 따른 소비 심리가 약화할 것으로 예상하고 시장 내 불확실성이 계속될 것으로 예상한다.

------------------------------------------------------------------------------------------------

[전자신문] LG전자, 더콘란샵에서 올레드 TV 포제 라이프스타일 전시회 [함봉균 기자]

LG전자가 다음달 28일까지 서울 롯데백화점 강남점 "더콘란샵 플래그십 강남스토어"에서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의 디자인을 체험할 수 있는 특별 전시전을 연다. LG전자는 방문 고객들에게 최근 출시한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 등 올레드 TV가 제시하는 차별화된 라이프스타일을 알린다.

------------------------------------------------------------------------------------------------

[뉴스1] 삼성 LG, MZ세대 겨냥 "자유자재 스크린" 전쟁…"기존에 없던 디자인" [노우리 기자]

스마트폰 시장에서 활발히 펼쳐지던 "폼팩터"(제품 형태) 경쟁이 이제 TV와 모니터를 비롯한 영상기기 시장으로 옮겨붙었다. 전반적인 가전 수요가 줄어드는 상황에서도 ‘나를 위한 스크린’을 찾는 신세대 소비자들이 늘고 있어 고객 경험을 확대해 틈새시장을 잡기 위한 차원이다. 1일 가전업계에 따르면 기존 TV의 디자인과 기능에서 한 단계 더 진화한 이형(異形) 폼팩터 제품이 최근 활발히 출시되고 있다.

------------------------------------------------------------------------------------------------

[조선비즈]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출하량, 전년比 9%↓” [박수현 기자]

올해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출하량이 전년 동기 대비 9% 감소한 29450만대를 기록했다고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가 29일 밝혔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지정학적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경제 상황이 악화된 데다, 코로나19 팬데믹(감염병의 대유행)과 그로 인한 반도체 공급부족 사태가 좀처럼 회복할 기미를 보이지 못하면서 스마트폰 시장도 주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삼성,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위축 유일한 성장…1위" [김수영 기자]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3억대 이하로 떨어지며 시장이 뚜렷한 하락세를 보인 가운데, 삼성전자가 상위 5개 브랜드 중 유일하게 성장하며 1위 자리를 지켰다. 29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 출하량은 2 9450만대로 전년 동기 대비 9% 감소했다.

------------------------------------------------------------------------------------------------

[머니투데이] 애플, 기대보다 좋은 실적…"아이폰 교체자, 기록적으로 늘었다" [권성희 기자]

미국 시가총액 1위 기업인 애플이 28(현지시간) 장 마감 후에 애널리스트들의 전망치를 웃도는 실적을 발표해 시간외거래에서 주가가 상승하고 있다. 다만 성장률은 둔화되고 있음을 보여줬다. 애플은 회계연도 2022 2분기(4~6)에 주당 1.20달러의 순이익을 올렸다.

------------------------------------------------------------------------------------------------

[한국경제] 삼성도 깜짝 놀랐다…독기 품은 중국의 "폴더블 역습" [조아라 기자]

모토로라가 삼성전자의 하반기 신제품 "갤럭시Z 폴드4·플립4" 언팩날이 알려지자마자 이보다 일주일 앞선 82일로 부랴부랴 신작 "모토로라 레이저 2022"의 공개일을 확정했습니다. 당초 이달 출시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었으나, 지난 20일 삼성전자가 언팩 초대장을 발송한지 이틀 만에 빠르게 공개일을 확정해 발표했습니다.

------------------------------------------------------------------------------------------------

[디지털데일리] 샤오미, "갤럭시Z플립4·폴드4" 물타기…폴더블폰 ‘믹스폴드’ 8 출시 [백승은 기자]

샤오미가 새로운 접는(폴더블) 스마트폰을 오는 8월 공개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 샤오미는 지난해 삼성전자의 ‘갤럭시 언팩’ 전날 새 스마트폰을 선보였다. 올해 역시 삼성전자의 폴더블폰 공개에 맞춰 신제품을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29일 기즈모차이나에 따르면 샤오미는 오는 8월 샤오미의 차세대 폴더블폰인 ‘믹스 폴드2’를 공개할 계획이다. 최근 샤오미는 중국공업정보화부(TENAA) 22061218C’라는 모델명으로 믹스 폴드2를 등록하는 등 출시를 준비 중이다.

------------------------------------------------------------------------------------------------

[중앙일보] 대만 유사시 대비한다…반도체로 뭉친 美·日 [이승호 기자]

미국과 일본이 차세대 반도체 개발을 위해 손을 맞잡는다. 대만에 전적으로 의존하는 공급 구조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다. 올해 안에 일본에 연구 개발 시설을 짓고 시범 제조라인을 설치할 계획이다. 목표는 2025 2(나노미터·1㎚는 10억분의 1m) 반도체 생산이다. 이 분야 세계 최고인 대만 위탁생산(파운드리)업체 TSMC의 목표와 같다.

------------------------------------------------------------------------------------------------

[fpdisplay] BOE, 칭다오 산기지 주공장 상량 완료

본격적 여름으로 접어드는 이 즈음 칭다오(青岛시하이안신구(西海岸新)의 프로젝트 건설 열기는 더욱 뜨거워지고 있음. 6 21일 최종 콘크리트 타설 완료와 함께 BOE IoT 모바일 디스플레이 부품 생산을 위한 BOE 칭다오 생산기지의 주공장이 상량을 완료하였음이는 BOE 칭다오 프로젝트 건설이 새로운 단계에 진입했음을 나타내는 전환의 이정표이며전면적으로 건설 속도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됨.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10(역삼동) 두꺼비빌딩 4 / tel: 02-3014-5762 / fax : 02-556-2234 / e-mail : 이메일

Copyright(c) 2018 KDIA All Right Reserved.